누토피아 휴니멀 협동조합

반려동물소식

소변색으로 알아보는 강아지 건강 상식

 072cf03a8d25f2d17c21be8ace7cc3fb_1532591814_3143.jpg 

 

사람과 마찬가지로 강아지의 소변색은

건강 상태를 알아볼 수 있는 척도가 됩니다.

그러므로 평소에 배변 패드를 치우실 때

소변 색을 유심히 관찰하는 것이 좋습니다.

만약 소변색이 평소와 확연하게 다르다면

사진이나 비디오로 촬영하여 수의사와 상담하셔야 합니다.

 

 

072cf03a8d25f2d17c21be8ace7cc3fb_1532591846_7206.jpg
 

 

 

정상적인 소변의 색은 투명한 노란색을 띕니다.

하지만 사람과 마찬가지로 강아지들도

그날의 컨디션이나 먹은 음식에 따라

소변의 색이 미세하게 변할 수 있습니다.

 

또한 운동을 한 직후의 소변은 색이 진하고

더 강한 냄새가 날 수 있고,

반대로 물을 많이 마신 이후에는

소변의 색이 연하고 냄새가 덜 할 수 있습니다.

 

하지만 아래와 같은 색이라면,

강아지의 건강에 이상이 생겼다는 신호일 수 있으니

주의깊게 봐주셔야 합니다.

 

 

072cf03a8d25f2d17c21be8ace7cc3fb_1532591830_4731.jpg

 

<붉은색의 소변> 

소변이 붉거나 갈색일 경우에는

피가 섞인 혈뇨일 가능성이 있습니다.

이 경우 방광염 같은 세균성 염증과

요로 결석, 비뇨기계의 종양 등을 의심해야 합니다.

 

또 신장, 요관, 방광의 결석과

심장사상충으로 인해 혈뇨를 볼 수도 있습니다.

이럴 때는 빨리 병원에 방문하여

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.

 

 

 

<탁한 소변>

신장이나 요도, 혹은 생식기에 염증이 생겼을 수 있습니다.

염증에서 나오는 고름이 소변에 섞여

색이 탁해지는 경우입니다.

 

 

 

<빛나는 소변>

소변에 결정체가 섞여있는 경우입니다.

강아지가 소변을 보고 시간이 흐른 뒤에

반짝이는 결정체가 발견된다면

방광염을 의심해볼 수 있습니다.

소변의 성분인 인산염이 방광 속에서 결정화 된 것인데

방치할 경우 요로결석으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<어두운 노란색(주황색) 소변>

소변이 어두운 빛깔의 노란색이라면

황달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.

황달은 적혈구가 손상되거나,

간에 심각한 손상이 오거나,

췌장에 질환이 있는 경우 등

다양한 경우에 나타날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<갈색의 소변>

갈색 소변은 강아지의 건강에

매우 심각한 이상이 생겼음을 의미할 수 있습니다.

혈액 세포의 손상, 사고나 외상으로 인한 심각한 근육 손상,

독성 물질에 의한 체내 손상 등을 의심해볼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<너무 적은 양의 소변>

소변이 나와도 양이 아주 적을 때에는

주의 깊게 관찰하셔야 합니다.

만약 강아지가 소변을 누려고는 하지만

전혀 나오지 않는다면 신부전일 가능성이 있으므로

즉시 병원에 방문하셔서 검사를 받으셔야 합니다

 

 

072cf03a8d25f2d17c21be8ace7cc3fb_1532591908_6207.png

 

 

hunimal.kr